법원의 판결에 의하지 않고 당사자의 타협과 양보로 신속하고 경제적으로 분쟁을 해결하기 위하여 설치된 제도입니다.
이혼사건의 경우 조정을 통하여 일차적으로 건전한 혼인의 지속을 권유하고 부득이하게 이혼을 할 경우에도 당사자와 그 자녀에게 미치는 피해를 우선적으로 고려하려 처리할 수 있는 절차이기도 합니다.

가사사건의 경우 민사사건과는 달리 조정전치주의가 일부 채택되어 있습니다.
나류 가사소송사건인 재판상의 이혼에 관하여 당사자가 가사조정을 신청하지 않고 소를 제기할 경우 가정법원은 직권으로 그 사건을 조정에 회부하여야 합니다.

가사조정신청은 서면 또는 구술로도 할 수 있습니다.

가사조정절차에서는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조정을 하기 전 가사조정관으로 하여금 사건에 관한 사실의 조사를 하도록 하고 있는 데, 이는 사건의 진상과 당사자 주장의 진위, 당사자의 가정환경·재산상태 등의 주변상황을 파악할 필요가 있기 때문입니다.

조정절차를 진행한 결과 사건의 성질상 조정함이 적당하지 아니한 것으로 인정되는 때에는 조정하지 않는 결정으로 사건을 종결시킬 수 있습니다.

당사자 사이에 합의가 이루어지고 그 합의가 조서에 기재되면 조정이 성립됩니다.
조정조서는 당사자가 임의로 처분할 수 없는 사항을 제외하고는 확정판결과 동일한 효력이 있습니다.
당사자 사이에 조정이 성립되지 않은 경우 조정기관은 상당한 이유가 없는 한 직권으로 조정에 갈음하는 결정을 하여야 합니다.
조정에 갈음한 결정에 대하여는 그 결정을 수령한 날부터 2주일 이내에 이의신청을 할 수 있고, 적법한 이의신청이 있으면 소송으로 이행됩니다.